블랙IT 일상 속 Digital & Design
IT를 좋아라 하는 직장인이 직접 체험한 정보 나눔터
▌IT 공부 (+Tip)/ㆍ기타 (24)
5+5=10이 아니다? (in 포토샵)

 ▍_포토샵 10년차, 처음안 사실 

안녕하세요 블랙IT입니다. 포토샵을 전문적으로 배운적은 없지만 독학으로 10년 이상 사용하고 있습니다. 제게는 나름 친숙한 프로그램이고 여전히 흥미도 많이 느끼고 있고요. 그런데 최근에 포토샵 Opacity에 대해서 처음 안 부분이 있어서 글을 작성하게 되었습니다.



 ▍_포토샵 Opacity란? 

포토샵 Opacity란 쉽게 말해 '투명도'로 아주 기초적인 부분 중 하나입니다. 이러한 투명도 설정은 100%일 경우 완전 불투명이며 그 아래로 내려갈수록 투명하게 됩니다. 



가장 상단에 있는 사진의 초록색이 100%였다면 바로위의 사진은 Opacity를 조작해서 투명도를 설정하는 부분으로 당연히 밑으로 내려갈수록 색이 흐려지다가 0%가 되면 완전히 투명해집니다.


 ▍_50%+50%=100%가 아니다? 



본론으로 들어와서 최근에 포토샵으로 일하다가 의문점을 느껴 발견한 사실인데요, 같은 레이어를 복사해 Opacity값을 50%로 설정하고 2 레이러를 합하면 원래 Opacity 100%의 상태가 안나온다는 사실입니다. 



이는 단순히 50%+50% 뿐만 아니라 100%을 만들어주는 다른 수치에서도 마찬가지인데요, 예를 들어 30%+70%역시 100%의 색상과는 거리가 있어 보입니다. 다만 처음 실험해보았던 50%+50%보다는 색이 100%에 가까워지기는 했습니다.



위 사진을 비교해보면 Opacity 50%+50% 보다 30%+70%이 더 진하게 본래의 색상에 가깝게 나온 것을 확인하실 수가 있습니다. 



또한 이는 100% 수렴이 아니더라도 마찬가지의 결과물이 나오는데요, 예를들어 60%를 만들기 위해 30%+30%를 하더라도 60% 색상이 안나옵니다.



궁금한 마음에 30%인 레이어들의 투명도를 조금씩 올려주어 색상이 같아진 시점을 보았는데요, 대충 37%까지 올리니 색상이 비슷해지더군요. 즉 보이기에는 37%+37% = 60%가 되었습니다.

사실 포토샵을 툴로서만 다룰줄 알고 원리적인 면에서는 지식이 많이 부족해 제가 설명을 못하는 부분일 수 있습니다. 또한 위와같은 사실을 알았다고 해서 포토샵 실력에 중대한 영향을 끼치는 것도 아니고요. 다만 오랜 기간 포토샵을 써왔지만 처음 알게된 부분이라 혹시 이러한 궁금증에 답변을 주실 수 있는 분이 있을까 해서 글을 남겨봅니다.


2  Comments,   0  Trackbacks
  • 효익
    Opacity는 불투명도를 의미해요. 100%면 완전히 불투명하고 0%면 유리보다도 투명하죠. 반대되는 개념은 투과율(Transparency,투명도)로 보면 될거같아요. 빛을 정확히 반을 투과시키는 물체가 두 개 겹쳐 있을 때 투과율의 개념으로 생각해보면 쉽게 답이 나옵니다. 100이라는 양의 빛이 첫번째 물체를 통과하면 50%의 투과율이므로 50만큼의 빛만 두번째 물체에 도달하죠. 같은 방식으로 두번째 물체를 통과하는 빛은 그의 50%인 25 만큼의 빛만 통과하게 됩니다. 즉 Opacity 50% 인 물체 2개를 겹쳐 Opacity 75% 가 된거죠. 반투명한 물체 어려개가 겹쳐있을 때 종합적인 투과율은 각각의 투과율을 곱한 결과가 됩니다. Opacity 37% 인 물체 두겹의 빛 투과율은 ( 1-0.37)*(1-0.37 ) = 0.3969 즉 종합적인 Opacity는 60.31% 로 마지막 예시를 충분히 설명할 수 있습니다.
    • 와, 생각지도 못하게 너무 좋은 답변을 받았네요. 너무 감사합니다.

      포토샵을 독학으로 해서 제대로된 개념이 부족했는데 한 수 배우네요. 감사합니다!!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