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IT 일상 속 Digital & Design
IT를 좋아라 하는 직장인이 직접 체험한 정보 나눔터
서브웨이 에그마요 콤보 커팅 단면 까기~

 ▍_오늘 저녁은 서브웨이 에그마요 콤보~!! 

요즘 네이버 디스플레이 광고에서 엄청 보이는 서브웨이입니다. 제가 다니느 루트에 종종 보이긴 했으나 간편한 것을 선호나는 저로서는 서브웨이 시스템이 편하지는 않았습니다. (맛은 맛있는데 말이죠 ㅎㅎ) 그런데 광고에서 간단하게 서브웨이 에그마요 콤보를 보여주면서 간편하고 저렴해서 한번 가보리고 마음 먹었죠~



해당 포스터를 보면 아시겠지만 에그마요 콤보는 3900원에 시작하는데 베이컨 추가를 추천하며 가격은 900원이라고 나와 있습니다. 참고로 이렇게 콤보세트를 시켰을 때 정상가가 5600원 정도 한다고 하네요.



주문을 하기 위에 카운터로 가면 기본 종류가 굉장히 많은 것을 알 수 가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클래식' 카테고리에 '에그마요'가 가장 먼저 있네요.~ 간편 메뉴인지는 알았지만 기본메뉴중에서도 가장 앞에 있는지는 몰랐습니다. ㅎㅎ~



본격적으로 서브웨이 샌드위치를 만드는 공간입니다. 구매자가 빵, 치즈, 야채, 기타 등등을 열심히 골라 자기 입맛에 맞출 수 있는 곳이죠~ 아무거나 잘 먹는 저로서는 첫 구매에 있어 조금 거부감이 있었던 것 같습니다.~ ㅎㅎ



 ▍_서브웨이 메뉴 주문하는 방법! 

간단한 서브웨이 에그마요 콤보를 말만하면 떡하니 나올 줄 알았지만 빵부터 차근차근 골라야 합니다. 다행이 여러가지 설명이 잘 나와 있네요~ 여기서 저는 가장 깔끔해 보이는 화이트 빵을 선택했습니다. 참고로 빵은 구워서 드리냐고 물어보시길래 구워달라고 부탁했습니다.



두 번째로 선택해야 하는 것은 치즈 입니다.~ 치즈 종류는 아메리칸 치즈와 슈레드 치즈가 있는데 저는 혼합치즈인 슈레드 치즈를 선택 했습니다.~ 무언가 치즈맛이 좀 더 풍부할 것 같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그리고 나서는 추가선택을 하는데 여기서는 광고해서 추천한 베이컨을 추가했습니다.



다음은 야채 선택인데 야채 쪽에서는 선택이라기 하기보다 못 먹는 야채가 있냐고 카운터에서 물어보십니다. 못 먹는 것 따위는 없기에 그냥 없다고 했죠~ 마지막으로는 소스인데 이름이 서브웨이 에그마요 세트 이기 때문에 그냥 마요네즈를 선택했습니다. ㅎㅎ



그리고 나서 컵 하나를 받게 되면 원하는 음료를 선택 할 수 있게 되는데요, 예전 패스트 푸드에서 많이 보던 방식인데 오랜만에 이 방식을 봐서 조금 신기했습니다.



큰 의미는 없지만 일단 제로 코카콜라를 선택했죠! ㅎㅎ 음료 마실 때에는 얼음먼저 > 음료 나중에 하는 것이 음료를 안전하게 받을 수 있다는 것은 아시죠? 참고로 리필을 1번만 되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자리에 돌아오니 단촐하네요~ 1회용 나이프와 물티슈까지 챙겨 커팅을 해봅니다.



종이포장째 쓱싹쓱싹 빠르게 커팅을 해주면 어렵지 않게 짜잔 하고 에그마요 샌드위치를 커팅할 수 있습니다.



이름답게 에그마요가 듬쁙! 들어 있군요~ 또한 서브웨이 샌드위치를 정말 오랜만에 먹어보는데 기본메뉴에서부터 야채가 풍부하게 들어 있는 것이 아주 마음에 들었습니다.



나름 잘 썰린 것에 만족하고 이제 시식을 해봐야 겠죠??



에그마요는 부드러우면서 안에 든 야채도 풍부하여 충분히 만족할 만한 맛이었습니다. 특히나 별로 기대하지 않았던 빵까지 맛이 있더군요. 보통 샌드위치 빵하면 안에 내용물을 방해 하지 않을 정도의 역할이라 생각했는데 서브웨이 빵은 빵 본연의 맛이 많이 느껴져서 좋았습니다.



한 가지 아쉬웠던 것은 베이컨을 추가하긴 했는데 베이컨 맛이 많이 안나더군요~ ㅎㅎ 그래도 전체적인 맛은 충분히 괜찮았습니다.



정말 오랜만에 와본 서브웨이에서 에그마요 콤보를 시식하며 다른 메뉴들을 살펴보니 다른 메뉴 역시 궁금해 지더군요~  아무튼 주변에 서브웨이가 있으면 간편하고 저렴하게 한번 드셔보시길 권해드립니다.~ 요즘 편의점에서 샌드위치 +음료 조합도 가격이 예전보다 많이 올라 3900원이면 정말 괜찮은 가격이 아닐까 싶네요~ ㅎㅎ


2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